상단여백
HOME 강사포토
<포토에세이> 자세히 보면 다른 것이 보인다.

[한국강사신문 권순섭 기자] 며칠 전 국립중앙박물관 촬영을 갔다가 담 주위에 진달래 꽃이 피얼있길래 한참을 들여다보고 촬영을 했다. 오랜만에 꽃을 자세히 들여다 보았다. 가운데 붉은색으로 올라와 있는 것이 암술이고 나머지는 수술이라고 한다. 

시간이 된다면 자세히 보자. 그리고 다시 보자. 그럼 평소에 보이지 않던 다른 것이 보인다.

 

권순섭 기자  soo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순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