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영화 <셜록홈즈>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주드 로, 레이첼 맥아담스 주연 작품”
<사진=네이버 영화>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오늘 21일(화) 20시부터 22시 30분까지 영화채널 CGV에서 영화 <셜록홈즈>가 방송된다.

2009년 12월 23일 개봉된 가이 리치 감독,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주드 로, 레이첼 맥아담스, 마크 스트롱 주연의 <셜록홈즈(Sherlock Holmes)>는 네티즌 평점 8.20, 누적관객수 2,184,425명을 기록한 128분 분량의 범죄액션영화다.

영화 <셜록홈즈>는 19세기 영국의 고풍스러운 배경으로 하며, 원작에 충실하면서도 다른 영화에서 묘사한 적 없는 인물의 다각적 면모를 끌어내 두뇌 퍼즐과 과학, 서스펜스는 물론 미스터리와 드라마, 예상치 못한 액션과 유머로 겹겹이 싸인 독창적인 작품이다.

1887년 아서 코난 도일의 소설 시리즈를 통해 창조된 ‘셜록 홈즈’는 영어권 문학 역사상 가장 널리 읽히는 작품이자 대중문화에서 오랫동안 사랑 받은 인물이다. 실제로 많은 사람들이 실존 인물이라 여길 만큼 셜록 홈즈는 전세계인 누구나 알고 있는 탐정의 아이콘이다. 방대한 지식과 천재적인 추리력으로 미궁에 빠진 사건들을 해결해내는 탐정의 대명사.

<사진=네이버 영화>

소설에서 묘사된 홈즈는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무술 전문가이고 권투 선수이며 곤봉과 검을 전문가 수준으로 다룰 정도로 다재다능한 인물이다. 화학, 사진술, 무술, 인간사를 꿰뚫고 있으며 나아가 복잡한 영국 사회 계층에 스며드는 능력을 가진 유일무이한 인물로 모두를 끌어들이는 매력을 가졌다. 또한 강한 도덕적 신념을 갖고 선한 사람들이 악인을 잡는 것을 돕지만 자신의 능력을 자랑하지 않는 최초의 수퍼 히어로이다.

그의 이름인 ‘셜록’(Sherlock)이라는 단어가 ‘수수께끼를 잘 맞히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사전에 올라갈 정도로 등장과 동시에 전세계 추리 마니아들을 열광시켰고 홈즈의 활약상을 연구하는 학회, 동호회, 인터넷 커뮤니티가 전세계에 1천여 개 이상 생겼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Robert Downey Jr.)는 1965년 미국에서 태어났으며, 1970년 영화 <파운드>로 데뷔한 영화배우다. 영화로는 <셜록홈즈3>, <닥터 두리틀의 여행>,<어벤져스: 엔드게임>,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아메리칸 셰프>, <아이언맨3>, <어벤져스>, <셜록홈즈: 그림자 게임>, <듀 데이트>, <셜록홈즈>, <솔로이스트>, <인크레더블 헐크>, <조디악>, <스캐너 다클리>, <굿나잇 앤 굿럭>, <도망자2> 등이 있다.

수상경력으로 2015년 제24회 MTV영화제 MTV 제너레이션상, 2015년 제41회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 가장 좋아하는 드라마 남자배우, 2015년 제41회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 가장 좋아하는 남자 영화배우, 2014년 제40회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 가장 좋아하는 액션영화 스타 외 다수가 있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주드 로는 1972년 영국에서 태어난 영화배우 겸 영화감독이다. 1989년 TV영화 <The Tailor of Gloucester>로 데뷔했으며, 수상경력으로 2010년 제45회 카를로비바리 국제영화제 영화제위원장상, 2007년 제32회 세자르영화제 공로상, 2004년 전미 비평가협회 최고 앙상블상, 2004년 쇼웨스트 어워즈 올해의 남자 스타상 등이 있다.

영화로는 <캡틴 마블>, <복스 룩스>,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킹 아서 : 제왕의 검>, <지니어스>, <스파이>,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안나 카레니나>, <가디언즈>, <셜록홈즈 : 그림자 게임>, <셜록 홈즈>, <파르나서스 박사의 상상극장>, <로맨틱 홀리데이>, <월드 오브 투모로우>, <에이 아이>, <콜드 마운틴> 등이 있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레이첼 맥아담스(Rachel Anne McAdams)는 1978년 캐나다에서 태어났으며, 요크대학교 연극과를 졸업했고, 2001년 드라마 <샷건 러브 돌스>로 데뷔한 영화배우다. 영화로는 <게임 나이트>, <디서비디언스>, <닥터 스트레인지>, <트루 디텍티브 2>, <알로하>, <스포트라이트>, <에브리띵 윌 비 파인>, <사우스포>, <모스트 원티드 맨>, <어바웃 타임>, <투 더 원더>, <패션, 위험한 열정>, <서약>, <미드나잇 인 파리>, <셜록 홈즈>, <시간 여행자의 아내>, <나이트 플라이트>, <노트북>, <퀸카로 살아남는 법> 등이 있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