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영화 <아가씨> “다양한 갈등과 매력의 스릴러작품, 김민희·김태리·하정우·조진웅 주연”
<사진=네이버 영화>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오늘 24일(금) 23시 20분부터 25일(토) 2시 20분까지 영화채널 CGV에서 영화 <아가씨>가 방송된다.

2016년 6월 1일 개봉된 박찬욱 감독, 김민희, 김태리, 하정우, 조진웅 주연의 영화 <아가씨>는 관람객 평점 7.69, 기자·평론가 평점 7.68을 받았으며, 누적관객수 4,288,825명을 기록한 144분 분량의 스릴러영화다.

<사진=네이버 영화>

영화 <아가씨>는 어린 시절 고아가 된 귀족 아가씨(김민희)가 이모부이자 후견인인 이모부(조진웅)의 보호를 받으며 살아가는 중에 벌어지는 일을 그린 이야기다. 백작(하정우)이 등장해 한 명의 하녀를 소개하는데, 하녀(김태리)의 정체가 조금씩 드러난다. 백작(하정우)이 하녀를 귀족 아가씨(김민희)에게 보낸 이유는 자신을 사랑하게 만든 이유란 것을 알아가며, 다양한 서로의 갈등과 매력이 발산되는 영화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김민희는 단국대학교 연극영화학과를 졸업했고, 1999년 KBS 청소년 드라마 <학교 2>로 데뷔한 탤런트 겸 영화배우다. 영화로는 <강변호텔>, <풀잎들>, <클레어의 카메라>, <그 후>, <아가씨>,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 <우는 남자>, <연애의 온도>, <화차>, <모비딕>, <여배우들>, <뜨것운 것이 좋아>, <순애보> 등이 있다. 수상경력으로 2017년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2017년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은곰상 여우주연상, 2016년 제37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 2016년 제16회 디렉터스 컷 어워즈 여자 연기자상, 2015년 제16회 부산영화평론가협회상 여우주연상, 2013년 올해의 여성영화인상 연기상, 2013년 제34회 청룡영화상 청정원 인기스타상 외 다수가 있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 맡은 김태리는 1990년에 태어났으며, 영화배우와 모델로 활동 중이다. 영화로는 <리틀 포레스트>, <1987>, <문영> 등이 있으며, 방송으로는 <미스터 션샤인>이 있다. 수상경력으로 2018 제9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2018년 제6회 아시아태평양 스타 어워즈 여자 신인상, 2018년 제2회 신필름예술영화제 최은희배우상, 2017년 제2회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베스트 엔터테이너상 등이 있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영화배우 하정우는 중앙대학교 연극학과를 졸업했고, 영화배우 김용건의 아들로도 유명하다. 수상경력으로 2018년 제2회 더 서울어워즈 영화 남우주연상, 2015년 제35회 하와이 국제영화제 르네상스상, 2015년 제20회 춘사영화상 남자 우수연기상, 2014년 제34회 황금촬영상 대상 외 다수가 있다. 영화로는 <PMC : 더 벙커>, <신과함께-인과 연>, <1987>, <신과함께-죄와 벌>, <싱글라이더>, <터널>, <아가씨>, <암살>, <군도 : 민란의 시대>, <더 테러 라이브>, <베를린>, <범죄와의 전쟁 : 나쁜놈들 전성시대>, <황해>, <의뢰인>, <국가대표>, <추격자>, <두번째 사랑> 외 다수가 있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조진웅은 2004년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로 데뷔한 탤런트 겸 영화배우다. 영화로는 <완벽한 타인>, <공작>, <독전>, <대장 김창수>, <해빙>, <보안관>, <안투라지>, <사냥>, <아가씨>, <장수상회>, <파울볼>, <명량>, <군도: 민란의 시대> 등이 있다. 수상경력으로 2016년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드라마부문 대상, 2016년 제7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표창, 2016년 제1회 tvN10 어워즈 연기부문 대상, 2016년 제5회 아시아태평양 스타어워즈 중편드라마 최우수연기상, 2016년 제21회 춘사영화상 남우조연상, 2015년 제10회 맥스무비 최고의 영화상 최고의 남자조연배우상 외 다수가 있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