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고택 체험’ 무료 프로그램 운영용인시, ‘고택해설’ 인문학 강좌 등 열려

[한국강사신문 이윤혜 기자] 용인시(시장 정찬민)는 9월 9일부터 9월 10일까지 경기도 민속문화재 제10호인 기흥구 지곡동 한산이씨 음애공파 고택에서 '무료고택체험'을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공모사업의 하나로 열리는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6~7월 50여명의 대학생·일반인 대상 1박2일 체험프로그램으로 운영한데 이어 3회째다.

주요 내용은 ‘저자와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로 역사N교육연구소 심용환 소장의 ‘고택의 구조와 조선시대 신분제’를 주제로 토론식 강좌를 진행하며, ‘고택에 대한 해설’, ‘양반과 노비’, ‘스토리텔링 놀이와 연극’, '전통놀이 올림픽' 등 다양한 체험으로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각자 SNS를 통해 고택을 직접 홍보하고 홍보물을 발표하는 시간도 갖는다.

<자료=용인시청>

한산이씨 음애공파 고택은 조선 중종 때의 문신 음애(陰崖) 이자(1480∼1533) 선생이 살았던 곳으로 15세기말 경기지방 전통 양반가옥을 잘 나타내고 있는데 행랑채는 소실되고 본채만 보존돼 있다.

시 관계자는 “한옥 체험 참여자들의 호응이 높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A&A문화연구소(T.010-8685-4057)로 문의하면 된다.

 

이윤혜 기자  haily@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