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신간도서 <지혜의 왕 솔로몬과 공자> 출간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좋은땅출판사는 ‘지혜의 왕 솔로몬과 공자’를 출간했다.

잠언과 논어는 각각 솔로몬과 공자의 글이다. 지혜 있는 사람의 처세에 관한 글로서 수백 년간 인류에게 귀감이 되어 왔다. 인류가 보편적으로 추구하고자 하는 ‘선(善)’이 있어서일까. 이 두 글은 서로 다른 시대, 다른 공간에서 쓰였지만 놀라울 정도로 비슷한 맥락이 많다.

일례로 논어에선 “말을 함부로 하지 않는 것은 몸이 따르지 못함이 부끄러워서이다”라고 말을 앞세우는 태도를 경계했는데, 잠언에서도 “너는 내일 일을 자랑하지 말라 하루 동안 무슨 일이 일어날는지 네가 알 수 없음이니라”라며 가벼운 언행을 멀리하라 했다.

또한 논어에선 “잠시 분을 참지 못하면 그 몸을 망치고 부모에게까지 누를 끼친다”라고 인내를 강조하였으며 잠언에서도 “미련한 자는 분노를 당장 나타내거니와 슬기로운 자는 수욕을 참느니라”라며 참을 줄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두 글은 아주 오래전에 쓰인 글이지만 21세기를 살고 있는 우리들에게 충분히 깨달음을 준다. 인류 최초의 처세서 잠언과 동양의 지혜가 담긴 논어가 어떻게 우리 삶에 적용될 수 있는지 ‘지혜의 왕 솔로몬과 공자’를 통해 인격 성숙의 길로 나아가 보자.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