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다낭성 난소 증후군, 생리불순 조기에 원인치료해야부부한의사 배광록·강소정의 여성건강 이야기
인애한의원 강남점 강소정 대표원장 <사진=인애한의원>

[한국강사신문 배광록 칼럼니스트] 생리불순은 생리 주기가 늦어지거나 빨라지는 주기의 이상뿐만 아니라 부정출혈, 생리기간 출혈량의 증가 및 감소 등으로 나타난다. 생리통이나 생리전증후군이 심해지기도 한다. 그 밖에도 갑상선 기능 항진증이나 저하증도 비정상적인 생리주기를 만들 수 있다.

만약 갑작스런 체중증감이 있거나 극심한 피로감, 불안감 혹은 우울감 증가, 목 아래쪽 부종 등의 징후가 느껴진다면 전문적인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비만과 과체중은 성호르몬과 인슐린분비에 영향을 끼쳐 정상적인 월경을 방해한다.

단순 비만으로 보기 이전에 갑상선 질환, 대사증후군 등과도 연관되며 다낭성 난소 증후군과도 관련되기 때문에 몸에 다른 이상은 없는지 검진하여 확인하는 것이 좋다.

생리불순이 나타나는 이유는 다양하지만 그 중 가장 흔한 것이 다낭성 난소 증후군이다. 다낭성 난소 증후군은 전체 여성의 5~10%에서 나타날 수 있는 대사질환이자 여성 질환이다. 다낭성 난소 증후군의 경우는 희발월경, 무월경 같은 생리불순증상 뿐만 아니라 안드로겐 호르몬 수치 이상과 초음파 검사상 다낭성 낭포 소견 등을 통해 진단이 내려질 수 있다. 이러한 증상을 일으킬 수 있는 다른 기저질환을 배제할 수 있을 때 진단한다.

생리불순이 있다면 그 원인을 파악하고 이에 맞는 치료를 해줘야 한다. 생리불순을 방치하면 원인 질환의 치료시기를 놓칠 뿐만 아니라 향후 2차 여성 질환이나 난임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다낭성 난소 증후군의 경우 특히 심혈관계 질환, 대사성 질환의 위험도 있어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인애한의원 노원점 배광록 대표원장 <사진=인애한의원>

생리불순을 치료하는데 있어서 중요한 것은 정상 배란을 통한 생리주기의 회복이다. 이를 위해서 한방에서는 인체가 스스로 호르몬의 균형을 찾는 것을 목표로 한다. 다낭성 난소 증후군은 한의학적으로 생리부조의 범위로 보아 어혈, 습담과 같은 정체되어있는 노폐물을 제거함으로써 혈액을 맑게 하고 전신의 순환을 촉진시켜 인체가 스스로 정상적인 생리주기를 회복하도록 유도한다.

한약 복용은 여러 장부의 기능을 도와 호르몬의 처리를 돕고 분비의 불균형을 조절해 주며 부족한 기혈을 보충하여 난소기능강화치료도 하게 됩니다.

한약과 침, 약침을 비롯한 뜸을 이용한 온열집중요법을 통하여 하복부의 온도를 높여 난소기능을 향상시키고 골반 및 하복부의 순환을 촉진하도록 돕고 있다. 생리불순, 다낭성 난소 증후군이 의심되거나 고민되면 하루라도 빨리 정확한 검진을 통해서 원인을 파악하고 적극적인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다.

배광록 원장은 한의사전문의이며 경희대학교 동서의학대학원을 졸업했다. CHA의과학대학교 통합의학대학원 기능적 뇌척주요법 고위자과정을 수료했으며 유민한방병원에서 전문의 과정을 거쳤다.

주요 논문으로는 ‘한방치료로 호전된 고위험군 인유두종바이러스(HPV) 및 자궁경부이형성증 5례 증례 보고’, ‘한방치료로 호전된 양측성 자궁내막종 수술후 나타난 조기난소부전 증례보고’ 등이 있다. 현재는 인애한의원 노원점 대표원장으로 일하고 있다

강소정 원장은 경희대 한의과대학원 부인과 박사과정을 밟고 있으며 서울대, 가천대 등에서 인문학과 한의학을 공부했다. 또한 cha의과학대학교 통합의학대학원 기능적뇌척주요법 고위자과정을 수료하였고 현재는 인애한의원 강남점 대표원장으로 일하고 있다.

주요 논문으로는 ‘동의보감의 망진(望診)에 나타난 의학적 시선’(한방생리학), 한방치료로 호전된 고위험군 인유두종바이러스(HPV) 및 자궁경부이형성증 5례 증례 보고, 한방치료로 호전된 양측성 자궁내막종 수술후 나타난 조기난소부전 증례보고 등이 있다. 

 

배광록 칼럼니스트  chall21cc@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광록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