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국립해양박물관, 『바다 사람들의 생애사 1』 조사 보고서 발간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국립해양박물관(관장 주강현)은 해방 이후 바다와 관련된 다양한 분야에서 평생을 살아온 보통 사람 24인의 구술 생애사를 엮은 『바다 사람들의 생애사 1』을 발간하였다.

국립해양박물관은 2018년부터 해양수산부에서 공모사업으로 시행한 “해양· 수산 휴먼스토리”연구 용역을 수행하여, 해양 분야의 12인, 수산 분야의 12인의 생애사를 조사하였다. 한평생 바다와 더불어 살아온 24명의 보통 사람들의 이야기를 수집한 이번 조사는 개인의 생애사를 통해 그간 기록되지 않은 민중들과 해양 수산의 연결고리를 찾는 일이었다.

이번 조사는 중앙대학교, 영남대학교 연구진과 함께 진행하였으며, 수집된 구술 채록과 자료를 다듬어 발간한 『바다 사람들의 생애사 1』 조사 보고서에는 출생과 결혼, 해양과 수산 관련 생업을 시작하게 된 동기 등 담담한 개인의 기록을 담고 있다.

국립해양박물관은 이번 사업에 이어, 2차 공모 사업으로 “연안어업 휴먼스토리” 연구용역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보고서에 이어 연말에 2차 보고서를 발간할 예정이다.

국립해양박물관 주강현 관장은 “이 보고서는 묵묵히 바다 일에 종사해온 이들에 대해 경의를 표하는 헌정의 뜻도 포함되며, 조사를 통해 확보된 기록들은 개인의 일생뿐 아니라, 우리나라 해양 수산의 살아있는 민중 생활사로서 향후 오션 아카이브로도 활용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립해양박물관은 이번 조사 보고서 출판을 기념하여 8월 24일(토) 오후 3시부터 영광도서 9층 문화홀(부산진구 서면문화로 10)에서 출판 보고회를 개최한다. 출판보고회에는 김영춘 국회의원, 박현수 영남대 명예교수의 발표가 예정되어 있으며, 이후 구술 제보자를 비롯하여 조사 보고서를 정리한 연구진들과의 ‘바다 사람들의 생애사’에 관한 의미를 되짚어 보는 시간이 준비되어 있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