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지역아동센터 대상 다문화 인식개선 인성교육 ‘틔움교실’
<사진=사단법인 밝은청소년>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사단법인 밝은청소년은 다문화청소년의 학교적응력 향상과 다문화 인식개선을 위해 현대해상과 함께 지역아동센터 대상 인성교육 ‘틔움교실’을 운영한다.

2019년 다문화 초·중·고 학생은 14만 명에 이르렀으며, 2012년에 비해 그 수가 세 배로 증가하였다. 다문화학생들은 언어와 소통능력, 교우관계 등으로 학교 부적응의 문제를 겪고 있으며 차별과 폭력에 노출되어 있어 이를 예방하기 위한 대책이 시급하다.

사단법인 밝은청소년은 현대해상의 후원으로 서울 및 경기 소재 12개 지역아동센터에 찾아가 160명의 초등학생들에게 16시간의 교육을 지원하고 있다. 이 중 34%인 54명이 다문화학생이며, 베트남과 중국의 배경을 가진 학생이 70% 이상이었다.

틔움교실 프로그램은 다양한 문화에 대한 이해교육을 시작으로 세계시민으로서 가져야 할 에티켓 등을 배우게 된다. 특히, 다양한 활동을 접목한 미술공작, 음식만들기, 협동활동 등을 통해 즐겁게 참여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다문화 및 비다문화학생이 함께하는 그룹 활동을 통해 또래 간 친밀감을 형성하고 자연스럽게 소통능력 및 사회성이 향상되며, 긍정적 자아 및 인성을 함양할 수 있다.

틔움교실의 수업내용 및 활동사진은 밝은청소년 페이스북과 네이버 블로그 등을 통해 볼 수 있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