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오늘 전국날씨] 기상청 날씨누리, 19일(목) 레이더영상에 따른 태풍경로·강수량·강풍 예보
기상청 전경 <사진=한국강사신문>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기상청 날씨누리는 오늘 19일(수) 8시 레이더영상에 따른 전국의 기상 현황과 전망을 발표했다.

< 날씨 전망(19~21일) >

○ (기압계) 오늘(19일)은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 내일(20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모레(21일)는 북상하는 열대저압부의 영향을 받겠다.

○ (하늘 상태) 오늘(19일)은 전국이 맑겠으나,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은 오전(12시)까지 구름많겠고, 내일(20일)은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많아지겠으며, 모레(21일)는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다.

○ (동풍에 의한 강수)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에 의해 동해상에서 동풍이 유입되면서 강원영동남부와 경북북부동해안에는 오늘(19일) 아침(09시)까지 구름 많고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 (열대저압부에 의한 강수) 모레(21일) 새벽(00시)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되어 오전(12시)에 남부지방, 오후(15시)에 중부지방과 강원남부로 확대되겠다.

<사진=기상청>

< 기온 현황 및 전망 >

오늘(19일) 낮 기온은 22~27도(어제 24~31도, 평년 23~27도)가 되겠다. 내일(20일) 아침 기온은 11~19도(평년 12~19도), 낮 기온은 22~27도(평년 23~27도)가 되겠다. 모레(21일) 아침 기온은 14~20도(평년 11~19도), 낮 기온은 19~25도(평년 23~27도)가 되겠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 동안 햇볕에 의한 지표면 가열로 기온이 올라가고, 밤사이 지표면 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고, 특히,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오늘(19일)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1~3도, 어제(18일)보다 2~5도 낮아 쌀쌀하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 위험기상 및 유의사항 >

○ (안개) 오늘(19일) 아침(09시)까지 강원산지와 내륙지역에는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 (강풍) 오늘(19일)까지 대부분 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30~45km/h(9~13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내륙에도 20~30km/h(5~9m/s)로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 (해상) 대륙고기압에 동반된 상대적으로 차가운 공기가 남하하면서 오늘(19일)까지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서해먼바다에는 바람이 30~60km/h(9~16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겠고, 동해먼바다에도 오늘(19일) 오전(12시)까지 바람이 30~45km/h(8~13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3m로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한다.

제주도남쪽먼바다는 풍랑주의보가 발표된 가운데 바람이 30~60km/h(9~16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높게 일겠다. 한편,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먼해상에 위치한 열대저압부의 북상정도에 따라 바람은 더욱 강해지고, 물결도 더욱 높아짐에 따라 풍랑특보도 더욱 강화되고, 23일까지 길게 이어질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한다.

<사진=기상청>

< 기상 특보 >

o 강풍주의보 : 흑산도.홍도

o 풍랑주의보 : 제주도남쪽먼바다, 서해남부남쪽먼바다, 서해남부북쪽먼바다

특정관리해역 평수구역 특보사항으로 서해남부남쪽먼바다중 조도부근평수구역 풍랑주의보가 발표됐다.

<사진=기상청>

< 태풍 경로 >

기상청은 19일(목) 3시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500km 부근 해상에 제35호 열대저압부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오는 20일(금) 3시에는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440km 부근 해상에 접근할 것으로 예상하며, 중심기압 994hPa, 최대풍속 21m/s(76km/h), 진행방향은 서북서쪽, 이동속도 6km/h로 예측했다. 다음 정보는 오늘 19일(목) 10시 30분경에 발표될 예정이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