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영화 <퍼펙트맨> “환장 케미에서 시작된 웃음과 인생 최대 반전! 설경구·조진웅 주연”
<사진=네이버 영화>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2019년 10월 2일 개봉예정인 용수 감독, 설경구, 조진웅, 허준호, 진선규, 지승현, 김사랑 주연의 <퍼펙트맨>은 116분 분량의 코미디영화다.

영화 <퍼펙트맨>은 폼 나는 인생 시작을 위해 돈이 필요한 건달 ‘영기’와 후회 없는 마지막 인생을 위해 시간이 필요한 로펌 대표 ‘장수’의 사망보험금을 건 빅딜은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남자의 인생을 180도 반전시키며 웃음을 자아내는 코미디작품이다.

영화 제작진은 각 잡힌 슈트와 넥타이 외에는 입지 않을 정도로 까다로운 ‘장수(설경구)’가 ‘영기(조진웅)’에게 사망보험금을 건 빅딜을 제안하게 되면서 이제껏 볼 수 없었던 색다른 케미가 시작된다고 밝혔다.

<사진=네이버 영화>

가진 것 하나 없이 인생 한방만 노리는 꼴통 건달 ‘영기’는 주먹질 한방으로 150시간의 사회봉사 명을 받고 요양원에 봉사활동을 간다. 그곳에서 돈은 많지만 두 달 시한부 인생으로 남은 시간이 부족한 로펌 대표 ‘장수’를 만나고, 성격부터 직업, 패션까지 공통점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두 사람의 첫 만남은 시작부터 어긋난다. 까칠한 성격의 ‘장수’는 봉사활동과는 다소 거리가 먼 화려한 꽃무늬 패턴 스타일과 포마드 헤어의 ‘영기’를 그 자리에서 쫓아낸다.

자존심 상하지만 사회봉사 이수를 위해 매일 만나게 된 두 사람. 한편 ‘영기’는 조직 보스 몰래 주식 투자한 회사 자금 7억을 몽땅 날리고, ‘장수’는 ‘저 덩어리가 나에게 남은 2개월을 깔끔하게 정리해 줄 수 있지 않을까’라고 생각하며 ‘영기’가 혹할 만한 제안을 한다. 자신의 일을 도와 처리해주면 거액의 사망보험금을 주겠다는 것이다. 주식으로 날린 돈을 메꿔야 했던 ‘영기’는 제안을 흔쾌히 받아들이고 단순하리만큼 쉽지만 매번 엉뚱한 일을 시키는 ‘장수’ 덕분에 두 사람은 예상 밖의 유쾌한 케미를 발산한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설경구는 한양대학교 연극영화학과를 졸업하고 활동 중인 대한민국 대표 영화배우다. 영화로는 <살인자의 기억법>, <불한당 : 나쁜 놈들의 세상>, <루시드 드림>, <서부전선>, <나의 독재자>, <소원>, <감시자들>, <타워>, <해결사>, <용서는 없다>, <해운대>, <강철중 : 공공의 적>, <싸움>, <그놈 목소리>, <열혈남아>, <역도산>, <실미도> 외 다수가 있다. 수상경력으로 2017년 제54회 대종상영화제 남우주연상, 2015년 제35회 황금촬영상 시상식 최우수 남우주연상, 2014년 제13회 뉴욕 아시아 영화제 아시안스타상, 2014년 제50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남자 최우수연기상, 2013년 제34회 청룡영화상 청정원 인기스타상, 2010년 제18회 이천춘사대상영화제 남우주연상 외 다수가 있다.

<사진=네이버 영화>

주연을 맡은 조진웅은 2004년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로 데뷔한 탤런트 겸 영화배우다. 영화로는 <완벽한 타인>, <공작>, <독전>, <대장 김창수>, <해빙>, <보안관>, <안투라지>, <사냥>, <아가씨>, <장수상회>, <파울볼>, <명량>, <군도: 민란의 시대> 등이 있다. 수상경력으로 2016년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드라마부문 대상, 2016년 제7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표창, 2016년 제1회 tvN10 어워즈 연기부문 대상 외 다수가 있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