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청소년 영화제 ‘24초영화제’ 개막

[한국강사신문 이승진 기자] 부천시는 부천시 청소년들이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는 ‘제7회 24초영화제’가 오는 10월 26일(토) 오후 2시 한국만화박물관에서 개막한다고 밝혔다.

24초영화제는 부천시가 주최하고 고리울청소년문화의집(관장 신용식)과 24초영화제 청소년기획단(단장 김우진)이 주관하며, 누구나 쉽고 간단하게 참여할 수 있어 청소년의 개성과 상상을 자유롭게 펼칠 수 있는 기회의 장이다.

올해는 ‘얼릉뚝뙇’ 이라는 슬로건으로, 자유주제와 특별주제 <공개: Open, Public>로 공모한 작품들을 상영하여 영화로 소통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또한, 공모작 이외에 일(노동), 시선, 주류/비주류 등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쉽게 놓칠 수 있는 주제들로 특별관을 새롭게 운영하며, ‘한국영화 100주년’을 기념한 행사도 기획해 영화제가 더욱 풍성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24초영화제 마케팅팀 이수민(원미고 2)은 “누구나 쉽고 간단하게 소통하는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했다”라며 “영화를 출품한 청소년들만 참여하는 것이 아닌 누구나 축제에 참여 가능하니 와서 즐겨달라”라고 말했다.

한편 제7회 24초영화제에서는 총 13개 작품을 시상할 예정이며, 경기도 교육청,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국만화박물관, 경기도부천교육지원청, 영화진흥위원회, 성공회대학교, 동아방송예술대학교, 한국영상대학교, 씨네21, MODU, 진미디어가 후원한다. 또한 인디고을 영화축제, 꼽사리 영화제, 세상을 품은 아이들, 심원고 120초 영화제, 부천 청소년노동인권 네트워크 노랑이 함께한다.

 

이승진 기자  rookiengineer@gmail.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