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조상들의 선비문화를 박물관에서 배운다’ 국립전주박물관 선비문화 아카데미 운영
<사진=국립전주박물관>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천진기)은 10월 22일(목)~11월 21일(목) 매주 목요일 14시부터 16시까지 총 4회에 걸쳐 ‘선비문화 아카데미 심화과정’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국립전주박물관의 ‘조선 선비문화’ 특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것이다. 11월 14일(목)에는 ‘고문서로 살펴보는 선비문화’라는 주제로 안승준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실장이 강연을 진행한다. 11월 21일(목)에는 ‘조선의 밥상머리 교육’을 주제로 김미라 성균관대 초빙교수의 강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강연에 대한 상세한 정보와 일정은 국립전주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선비문화 아카데미 심화과정은 수강료 없이 무료로 진행되며, 별도의 신청 없이 현장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국립전주박물관회 회원과 기존 선비문화 아카데미 수강자는 우대할 예정이다.

국립전주박물관은 앞으로도 선비문화와 관련된 조사·연구·자료수집·전시 등을 계속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아카데미 역시 이러한 연계선상에서 있으며, 우리의 문화와 전통에 대해 관심이 많은 이들에게 지식의 깊이를 더할 수 있는 뜻깊은 기회가 될 것이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