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양천구, 초등학교 5·6학년 대상 ‘제3회 독서 토론 캠프’ 개최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올바른 토론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오는 16일(토) 양천구청(목동동로 105) 3층 양천홀에서 ‘양천구 독서토론 캠프’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양천구는 아이들에게 깊이 있게 책을 읽는 습관을 길러주고 토론에 참여하며 사고력과 논리력을 키우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독서 토론캠프’를 운영하고 있다. 초등학교 5·6학년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올해로 3회째를 맞았다.

이번 독서토론캠프에는 올해 3월부터 10월까지 기간에 ‘독서 디베이트 교실’ 에 참여한 학생 및 참가를 희망한 사전 신청자를 포함해 총 32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네 사람이 한 팀을 이뤄 오전 9시 40분부터 오후 5시까지 토론이 진행된다.

대회 참가자들은 임지형의 「유튜브 스타 금은동」을 읽고 관련된 논제로 토론을 펼치게 된다. 오전 경기는 리그전 방식으로 진행된다. 1팀당 2경기씩에 참여하게 되며 높은 점수를 얻은 두 팀이 최종 결승에 오르게 된다.

오후 3시부터 진행될 결승전은 청중들에게 공개된다. 입장은 2시 30분부터 가능하며 개회식 및 토론 규칙·심사 기준 설명, 결승전 경기 및 결과 발표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토론 결과에 따라 최우수 1팀, 우수 1팀에는 상장이 수여된다.

양천구 관계자는 “이날 토론대회가 참가자들은 그간 갈고 닦은 토론 실력을 마음껏 발휘하는 토론의 장이, 독서 토론에 관심이 많은 학생과 학부모들에게는 토론을 간접적으로 체험해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학생들이 깊이 있게 책을 읽고 토론하며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지난 2017년부터 초등학교 5·6학년을 대상으로 ‘독서 디베이트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교과과정과 연계한 독서토론 학습으로 사교육비 부담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줘 학부모들에게도 인기가 높다.

자세한 사항은 교육지원과(02-2620-3111)로 문의하면 된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