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영역별 출제 방향 2019 수능일 ‘수능 시간표 1교시 국어'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교육부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1교시:국어영역(문답지 포함) 출제 방향을 밝혔다

1교시: 국어 영역

1. 출제의 기본 방향

국어 영역은 2009 개정 고등학교 국어과 교육과정(교육과학기술부고시제2012-14호)에 기초하여 ‘대학 과정의 학업에 필요한 국어 능력’을 측정하는 문항을 출제하고자 하였다. 구체적인 출제 원칙은 다음과 같다.

평가 목표는 2014학년도 입학생부터 적용된 2009 개정 고등학교 국어과 교육 과정의 목표와 내용에 기초하여 설정하였다.

평가 문항은 국어 영역의 출제 과목인 ‘화법과 작문’, ‘독서와 문법’, ‘문학’ 교과서에 제시된 학습 목표와 학습 활동을 평가 상황에 맞게 변형하여 개발하였다.

국어과 교육과정에서 설정한 지식과 기능에 대한 이해력, 출제 과목별 교과서를 통해 학습한 지식과 기능을 다양한 담화나 글에 적용할 수 있는 창의적 사고력을 중점적으로 측정하고자 하였다.

국어과 교육과정과 교과서에 기초하여 출제함으로써 학교 교육의 정상화에 기여하고 EBS 수능 교재를 연계하여 출제함으로써 학생들의 시험 준비 부담을 경감하고자 하였다.

2. 출제 범위

국어 영역은 ‘화법과 작문’, ‘독서와 문법’, ‘문학’ 등 출제 과목별 교육과정에서 제시한 목표와 내용을 바탕으로 하여 출제하되, 폭넓고 다양한 국어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서 다양한 소재의 지문과 자료를 활용하여 출제하였다. 그에 따라 지문의 소재를 특정 분야로 제한하지 않고 교육적으로 가치 있는 소재를 두루 취하였다.

3. 문항 유형

국어 영역에서 출제된 대표적인 문항 유형과 하위 평가 영역별 문항의 특징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대표적인 문항 유형을 살펴보면, ‘화법과 작문’ 교과서에서 화법과 작문 영역의 중요 학습 활동으로 등장하는 ‘토론과 글쓰기’를 문제화한 4~7번 문항, ‘문학’ 교과서의 중요 학습 단원 중 하나인 ‘문학 작품의 수용과 생산’ 등의 학습 내용을 문제화한 21~25번 문항, ‘독서와 문법’ 교과서에서 독서 영역의 중요한 학습 활동으로 설정하고 있는 ‘특정한 주제 혹은 화제에 대해 다양한 관점과 분야의 글들을 종합적으로 읽는 활동’을 문제화한 37~42번 등이다. ‘토론과 글쓰기’를 소재로 한 4~7번 문항은 ‘인공 지능 면접’에 대한 토론을 제시하고 토론에 청중으로 참여한 학생이 ‘토론 후 과제’에 따라 쓴 글의 초고를 문제화하여, 화법과 작문 활동을 통합한 의사소통 능력이 있는지 측정하고자 출제하였다. 신계영의 ‘월선헌십육경가’와 권근의 ‘어촌기’를 문제화한 21∼25번 문항은 가사와 고전 수필 작품을 제시하여 다양한 갈래의 내용 및 형식적 특성을 이해하는 능력이 있는지 측정하고자 출제하였다. ‘바젤 기준’을 소재로 한 37~42번 문항은 바젤 기준의 내용과 그 변화 양상을 통해 국제 사회에 작용하는 규범성의 특성을 설명한 법·경제 융합 지문을 제시하여, 여러 관점이 포함된 글을 통합적인 관점에서 이해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지 측정하고자 출제하였다.

이러한 문항 유형들은 과목별 교육과정 및 교과서에 제시된 학습 목표와 학습 활동을 출제 상황에 맞게 변형한 문항들로서, 교육과정과 교과서를 중심으로 하여 국어 교육의 정상화에 기여하고자 하였다.

하위 평가 내용 영역별로 살펴보면 ‘화법’의 경우, 총 5개 문항(1~3번, 4~5번)을 출제하였다. ‘화법과 작문’ 중 화법 교육과정에서 제시하고 있는 ‘화법의 개념, 원리, 과정 등에 대한 이해 및 다양한 담화 상황에서의 실제적인 화법 능력’을 평가 목표로 하여, ‘볼펜에 대한 학생 발표’를 소재로 한 문항(1~3번), ‘인공 지능 면접에 대한 토론’을 소재로 한 문항(4~5번) 등을 출제하였다.

‘작문’의 경우, 총 5개 문항(6~7번, 8~10번)을 출제하였다. ‘화법과 작문’ 중 작문 교육과정에서 제시하고 있는 ‘작문의 개념, 원리, 과정 등에 대한 이해 및 다양한 작문 상황에서의 실제적인 작문 능력’을 평가 목표로 하여, ‘인간과 인공 지능의 관계에 대한 주장하는 글쓰기’를 소재로 한 문항(6~7번), ‘지역 방언 보호에 관한 글쓰기’를 소재로 한 문항(8~10번) 등을 출제하였다.

‘문법’의 경우, 총 5개 문항(11~15번)을 출제하였다. ‘독서와 문법’ 중 문법 교육 과정에서 제시하고 있는 ‘국어의 구조, 국어의 변천, 국어 생활에 관한 이해와 탐구 능력’을 평가 목표로 하여, ‘다의어의 의미 관계’를 설명한 지문을 바탕으로 출제한 문항(11~12번), ‘음운 변동 및 음절 유형’을 소재로 한 문항(13번), ‘관형사형 어미의 체계’를 소재로 한 문항(14번), ‘국어 자료의 탐구 활동’을 소재로 한 문항(15번) 등을 출제하였다.

‘독서’의 경우, 총 15개 문항(16~20번, 26~29번, 37~42번)을 출제하였다. ‘독서와 문법’ 중 독서 교육과정에서 제시하고 있는 ‘독서의 개념과 원리, 다양한 분야와 시대에 대한 능동적이고 통합적인 독서 능력’을 평가 목표로 하여, ‘조건화 원리에 따른 믿음의 정도 변화’를 소재로 한 인문 지문(16~20번), ‘장기 이식과 내인성레트로바이러스’를 소재로 한 과학 지문(26~29번), ‘국제적 기준의 규범성’이라는 화제에 대해 법학, 경제학적 설명을 연계한 융합 지문(37∼42번) 등 다양한 분야와 제재를 활용하여 출제하였다.

‘문학’의 경우, 총 15개 문항(21~25번, 30~32번, 33~36번, 43~45번)을 출제하였다. ‘문학’ 교육과정에서 제시하고 있는 ‘문학의 수용과 생산, 한국 문학의 범위와 역사, 문학과 삶에 대한 이해와 창의적 사고력’을 평가 목표로 하여, 신계영의 ‘월선헌 십육경가’와 권근의 ‘어촌기’를 소재로 한 고전시가 · 수필 복합 지문(21~25번), 김소진의 ‘자전거 도둑’을 소재로 한 현대 소설 지문(30~32번), 작자 미상의 ‘유씨 삼대록’을 소재로 한 고전 소설 지문(33~36번), 윤동주의 ‘바람이 불어’와 김기택의 ‘새’를 소재로 한 현대시 지문(43~45번) 등 현대와 고전의 다양한 갈래의 작품들을 활용하여 출제하였다.

4. 문항 출제 시의 유의점 및 강조점

교육과정상의 중요도, 사고 수준, 소요 시간 등을 고려하여 2점(35문항), 3점(10문항)으로 차등 배점하였다.

범교과적 소재를 활용하여 다양한 분야의 글에 대한 독서 능력을 측정할 수 있는 문항, 2009 개정 교육과정에서 강조하는 추론적·비판적·창의적 사고를 활용하여 풀 수 있는 문항을 중점적으로 출제하였다.

문항의 형식을 복잡하게 만들기보다 평가 목표에 충실하게 출제하고자 하였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