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주말 갈만한 곳, 열린독서문화 축제 서울도서관에서 <2019 서울지식이음축제> 개최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서울시는 지난해까지 개최되었던 서울도서관의 대표 축제 <서울 북 페스티벌>을 개편한 새로운 축제 <2019 서울지식이음축제>를 11월 23일(토)~24일(일) 양일간, 서울도서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2008년부터 진행되어 온 <서울 북 페스티벌>은 매년 서울도서관 앞 서울광장에서 열려 많은 시민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올해부터는 축제의 시민 참여를 확대하고, 도서관을 넘어 남녀노소 모든 시민들에게 열린독서문화 축제, <2019 서울지식이음축제>로 거듭날 준비를 마쳤다.

올해 축제의 주제는 'Beyond Library'로, 도서관에 대한 기존 고정관념에 도전하며, 도서관의 혁신과 사회적 역할을 모색한다. 이번 축제는 평소 도서관에서 경험할 수 없던 다양하고 이색적인 프로그램을 즐기며 시민들이 지식을 얻고 나누는 것에 대한 즐거움을 공유하면서 집단지성을 통해 혁신이 탄생하는 공간이 ‘도서관’이라는 것을 발견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현대사회에서 빠르게 변화하며, 더욱 거대해지는 도시 속에서 미래의 도서관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과 시민 개개인의 삶을 지원하는 사회적 역할에 대한 화두를 던지는 자리로 만들고자 한다.

축제가 열리는 23일(토)~24일(일) 양일간, 서울도서관을 찾는 남녀노소 누구나 풍부한 볼거리와 체험 행사들을 만날 수 있어 주말 갈만한 곳이다. 도서관 곳곳에서 이색적인 책 읽기를 해볼 수 있고, 전시와 공연도 열린다. 또한, 홈페이지 사전접수를 통해 참가자를 모집한 강연 및 토크쇼도 다양한 주제로 진행된다.

누워서 독서하기 [눕독], 야외독서 [이글루프탑] 등 이색적인 책읽기 체험부터 ‘아크앤북’과 콜라보한 도서전시 [Fun From Book]이 서울도서관 곳곳에 설치되며, 정숙해야만 할 것 같은 도서관에서 만나는 힙합공연 [지식래퍼], 어르신 모델들의 런웨이 퍼포먼스 [ITDA Runway]와 같은 신나는 공연도 펼쳐진다.

이 외에 [톡톡하게], [워킹&토킹], [리틀 트래블러] 등 홈페이지 사전접수를 통해 진행되는 각 주제별 토크쇼에 참여하여 평소 만나볼 수 없었던 각 분야별 전문가들과 그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도 있다.

특히, 이번 축제의 메인프로그램으로 도서관 문제를 시민의 아이디어로 해결하고 미래의 도서관을 직접 기획하는 <아이디어톤 대회 [Link Revolution]>이 24일(일) 10:00~19:30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지난 11월 9일(토)에는 사전 신청한 참여자들의 팀 빌딩 및 오리엔테이션이 진행되었다.

한편, <2019 서울지식이음축제>에 앞서 시민들이 모여 공공도서관의 혁신와 사회적 역할에 대해 논의하는 <2019 서울지식이음포럼>이 11월 21일(목)~23일(토) 3일간, 서울시청 대회의실과 태평홀에서 열린다.

포럼의 참가자는 지난 10월부터 홈페이지 사전접수를 통해 모집이 완료되었다.

이정수 서울도서관장은 “서울시 대표 도서관 축제인 <2019 서울지식이음축제>를 통해 도서관을 넘어 시민과 시민, 시민과 지식, 시민과 세상이 이어지는 '지식문화도시, 서울'이 실현되기를 바란다.”라며, “이번 축제가 ‘도서관’의 새로운 모습을 모색하는 중요한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2019 서울지식이음축제·포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www.seoul-ieum.kr)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