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다큐 인사이트] 세상 끝의 집3 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 "영원한 진리를 쫓는 수도자의 삶“
<사진=KBS>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오늘 25일(수) 13시부터 13시 55분까지 KBS1에서 <다큐 인사이트: 세상 끝의 집3 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 1부가 재방송된다.

<다큐 인사이트: 세상 끝의 집3 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은 경북 상주 산곡산 자락에 위치한 ‘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을 배경으로, 스스로 선택한 좁은 공간에서 영원의 진리를 좇고 있는 수도자들의 삶을 그린다.

이곳에서는 온종일 모든 시간은 기도와 노동, 그리고 신의 신비를 헤아리는 것에 바쳐진다. 사적인 대화는 금지되어 있으며 인터넷, 전화, 신문, 방송 등 외부와의 소통도 막혀 있다.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봉쇄구역을 벗어날 수 없으며, 심지어 가족의 부고를 접해도 수도원을 나갈 수 없다. 세상을 떠나도 육신은 수도원 경내에 묻힌다. 한 수도원에서 한 평생을 바쳐 영원의 진리를 좇는 봉쇄수도사들. 그 엄혹한 침묵과 고독의 시간이 TV를 통해 펼쳐진다.

2005년 필립 그로닝 감독이 무려 15년 동안의 끈질긴 섭외 끝에 제작한 영화 <위대한 침묵(Into Great Silence)>을 통해 세상에 알려진 카르투시오 수도회. 이번엔 아시아 유일의 카르투시오 수도원인 경북 상주의 모동 수도원이다. 프랑스, 스페인, 독일, 한국 등 국적도 다양한 11명 수도사들의 삶이 4계절의 변화 속에 아름다운 UHD 영상으로 담겼다. 그리고 그 안에서 놀랍도록 인간적인 너무나도 인간적인 수도사들의 모습이 펼쳐진다.

제작진은 이들의 삶이 과연 그들 자신은 물론 수도원 밖의 세상에 어떤 의미와 가치를 지니는지, 그리고 공허한 말들의 성찬 속에서, 끝없이 부딪히는 일상의 욕망과 번뇌 사이에서 우리가 잊고 있는 참된 삶의 의미를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세속과 담을 쌓고 깊은 침묵 속에서 살고 있는 이들의 삶을 통해 공허한 말들의 성찬과 욕망 속에서 우리가 잊고 있는 참된 삶의 의미를 생각해보는 계기를 마련한다. <다큐 인사이트: 세상 끝의 집3 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은 총 3부로 진행된다.

<사진=KBS>

<다큐 인사이트: 세상 끝의 집3 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 1부>

- 침묵 : 생을 마친 후에도 수도원에 봉쇄되는 수도승들의 삶. 고독과 침묵 속에서의 수도 생활. 미사와 밤 기도. 노동. 맨 쌀밥만을 먹는 금식 등 수도원의 엄격한 규율. 메마르고 황량한 구도의 길.

- 대화 : 묵언 수행의 예외로 허락된 외국인 수사들의 한국어 대화 수업. 매주 월요일 4시간 동안의 산책길에 펼쳐지는 영성 가득하면서도 너무나도 인간적인 대화들.

- 포기 : 일 년에 단 이틀 동안 허락되는 가족 방문. 모든 것을 버리고 온 한 수도사의 위대한 포기.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