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대학병원 교수가 들려주는 건강 수업동작구, 대학병원과 함께하는 건강 아카데미 실시

[한국강사신문 최진아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중앙대학교병원과 협력해 지역주민들에게 다양한 건강 정보를 제공하는 ‘건강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지역 사회 전문가와 연계해 건강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주민들에게 제공함으로써 구민의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 위함이다.

건강아카데미는 오는 3월부터 9월까지(7, 8월 제외) 매월 둘째 주 목요일 2시에 동작문화복지센터(장승배기역 1번 출구) 4층 소강당에서 열린다.

구는 건강아카데미가 실질적으로 주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전 설문조사를 통해 주민들이 가장 많이 듣고 싶어 하고,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주제를 조사했다.

그 결과 결핵, 대장암, 디스크, 뇌혈관질환, 심근경색 등이 강의 주제로 선정됐으며, 3월 8일 결핵을 시작으로 중앙대 전문의가 강사로 나서 각종 질병의 예방법과 관리법, 치료 방법에 대해 알차고 유익한 강좌를 진행하게 된다.

지난해 9월 동작문화복지센터에서 열린 건강 아카데미<사진=동작구청>

상도동 주민 김한결(38세, 남) 씨는“지난해 암에 대한 강의를 들었었는데, 암의 조기진단과 예방법에 대해 많은 정보를 알게 된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올해 진행되는 건강 아카데미도 꼭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조경숙 보건의약과장은“건강 아카데미가 주민들이 활기차고 즐거운 삶을 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구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모든 강의는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교육과 관련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 보건소 보건의약과(02-820-9692)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지난해 건강 아카데미 만족도 조사 결과 참여 주민의 96%가 강의에 만족하고, 94%의 주민이 실제 건강에 도움이 됐다고 답변하는 등 건강 아카데미가 주민들의 건강관리에 큰 도움을 주는 것으로 조사됐다.

최진아 기자  Picasso1115@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