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성남 복정도서관, 29일 개관 “주민의 새로운 문화 콘텐츠” 열려
<사진=성남시청>

[한국강사신문 김순복 시민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독서 문화 공간 확충 사업의 하나로 지난 2017년 3월부터 2019년 10월까지 217억원을 투입해 복정도서관을 건립했다.

복정도서관은 3313㎡ 부지에 연면적 8579㎡, 지상 4층, 지하 2층 규모로 건립됐다.
모두 740석 규모의 어린이·가족열람실, 일반열람실, 종합자료실, 노트북실, 다목적실 등이 들어섰고, 130대 주차 규모의 주차장을 갖췄다. 또한, 일반도서 1만8339권, 아동도서 1만2943권 등 모두 3만1282권의 책을 비치했다.

복정도서관은 개관하면 유아부터 성인까지 생애주기별 독서 강좌, 재테크 등 특정 주제의 책을 선별·전시해 이용자들의 도서 선택 돕는 북 큐레이션, 작가와의 만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도서관이 없던 복정동, 위례동, 태평동 주민들에게 새로운 문화 콘텐츠로 다가와 늘 책을 접하는 복합문화공간이 될 전망이다.

개관식은 이날 오후 2시 은수미 성남시장과 지역주민 15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이번 개관식에는 시설 관람, 제막식, 기념식수 등이 진행된다.

한편, 이번 복정도서관 개관으로 성남시 공공도서관은 모두 15개로 늘게 된다. 오는 5월엔 위례도서관이 문을 연다.

 

김순복 기자  ksb0229@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