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몸캠피싱 도움제공 ‘퍼블소프트’ 피씽 피해자 구제에 총력 다해

[한국강사신문 권순섭 기자] 몸캠피싱은 다른 범죄들에 비해 준비과정이 비교적 단순하지만 피해자에게는 심각한 수준의 금전적, 정신적 피해를 입힌다.

향후 대인기피증, 우울증 등을 얻게 되는 피해자들도 손쉽게 찾아볼 수 있을 정도인데, 예컨대 ‘친하게 지내자’, ‘외롭다’ 등의 문구로 범행을 위한 준비작업이 시작된다. 이후에는 영상통화를 제안하고 호기심을 자극해 피해자의 알몸이나 신체 일부분이 드러나도록 유도하고 과정을 영상으로 녹화한다.

이와 함께 피해자의 휴대폰에 악성코드나 바이러스를 감염시키고 연락처 및 비밀번호 등 개인정보를 확보한다. 이후에 몸캠피씽 범죄조직들은 지인이나 사회생활 등을 빌미로 협박을 가해 돈을 요구한다.

생각보다 많은 피해자들이 순순히 돈을 건네면 위협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이라고 안일하게 생각하는 경우가 많은데, 입금을 진행하여도 영상의 삭제로 이어지진 않는다. 대부분의 범죄조직들은 지속적으로 돈을 요구해 결국 유출로 이어지는 사례들이 주를 이룬다.

이러한 가운데, 보안 IT회사 퍼블소프트(Pubble Soft)가 피해자가 사건을 해결할 수 있도록 돕고 있어 눈길을 끈다.

피해자를 위해 무료상담도 제공 중에 있으며, 피해자의 운영체제나 협박범들의 범행패턴 등을 토대로 C&C나 IDC 등 피해자들의 데이터들을 저장하고 있는 곳들을 모두 분석한 뒤에 영상의 삭제나 유포의 경로 차단 등 대처에 임한다.

영상의 유포를 차단한 이후에도 피해자에게 자동화모니터링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 자동화모니터링 시스템은 몸캠피싱 서버 내 데이터 변동사항들도 파악이 가능해 동향을 모두 파악할 수 있고 위협을 해결할 수 있다.

한편 퍼블소프트 관계자는 “몸캠피씽 1:1 맞춤 상담을 24시간 내내 제공하고 있으며, 연중무휴로 운영하는 등 피해자를 돕기 위한 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다.”라며 “동영상 대응, 동영상 사기, 동영상 유포, 동영상 피씽, 동영상 협박 등 각종 위협에서 즉각적인 도움을 건네고 있다.”라고 전했다.

 

권순섭 기자  soo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