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랜덤채팅서 몸캠피싱 성행••• 시큐어앱, 피씽 전담팀 구성

[한국강사신문 권순섭 기자] 국내에만 130여개가 존재하는 채팅앱은 온갖 범죄의 온상으로 전락한지 오래다. 마약 거래부터 청소년 성매매, 몸캠피싱 등 수많은 범죄가 채팅앱에서 성행하고 있다. 특히 랜덤채팅의 경우 청소년도 이용이 가능해 더욱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랜덤채팅 10개 중 9개는 ‘청소년 이용 불가 등급’으로 분류돼 있었지만 이 가운데 본인인증을 요구하는 앱은 단 3%에 불과했다. 또, 성인 인증 후 가입이 가능하게 한 앱들의 경우 별도의 인증절차 없이 허위정보를 입력해도 가입이 가능한 앱이 대부분이었다.

이러한 애플리케이션들은 낯선 이를 만나 서로의 고민이나 취미, 관심사를 공유하도록 기획됐지만, 신원 확인이 불가능하고 익명이 보장된다는 특성이 범죄에 이용되고 있다. 최근 특히나 성행하는 수법은 여성인 척 불특정 남성에게 접근해 음란 화상채팅을 한 이후, 음란 행위를 녹화하고 피해자의 휴대폰에 악성코드를 전송, 탈취한 연락처에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는 이른바 ‘몸캠피싱’이다.

몸캠피씽은 피해자의 직접적인 지인들에게 영상을 유포하기 때문에, 협박의 실효가 매우 높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심지어 한번 입금했다고 해서 끝나는 게 아니라, 계속해서 돈을 요구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기본적인 보안수칙을 준수한다면 이와 같은 수법에 당하지 않는다. 하지만 찰나의 부주의로 당하게 되었을 때에는 보안 업체의 도움을 받아 영상 유포를 막는 것이 중요하다. 전문가에게 자세히 상담을 받고 영상 유포협박에 기술적으로 대응한다면 피해 없이 사건을 해결할 수 있다.

현재 동영상 유출 협박 등 유포 관련 범죄에 적극 나서 피해자들을 돕고 있는 인터넷 보안회사 시큐어앱은 모바일 악성 앱 분석, 모바일 진단 및 복구, 사이버범죄 수집 및 차단 등 포괄적인 모바일 보안 서비스를 진행하며 금융범죄 피해자들을 구제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이러한 사이버 범죄 유형은 가까운 이들에게 영상이 유포될 수 있다는 범죄 특성상 초기에 신속한 대응이 가장 중요하다. 이에 시큐어앱에서는 IT전문가로 구성된 전담팀을 구성하여 24시간 긴급상담센터를 운영하여 어느 시간대에 피해가 발생해도 즉각 대응을 펼치며 범죄에 강력히 대응하고 있다.

시큐어앱 임한빈 대표는 “최근 기승을 부리고 있는 사이버 금융범죄의 피해자가 날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며 “대인관계나 사회생활에 지장이 생길 것을 염려해 신고를 꺼리는 특성까지 고려했을 때 실제 피해자는 집계된 결과보다 많을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임대표는 “만약 이러한 범죄에 당하고 있다면 혼자 전전긍긍하며 협박범에 대응하기보다는 전문적인 조력을 통해 범죄로부터 완전히 벗어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라고 설명했다.

 

권순섭 기자  soo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