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첫 온라인 개학, 교사 ‘1만 커뮤니티’로 원격교육 선도교원 '온라인 임명식'
<사진출처=교육부>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온라인 개학에 따른 현장 교사들의 원격수업을 지원하기 위해 ‘1만 커뮤니티’를 구성하고, 원격교육 선도 교원을 임명하는 온라인 임명식을 4월 6일(월)에 연다고 밝혔다.

※ 교육시설재난공제회, 시도별 대표교원 17명 화상강의(Zoom)로 접속

‘1만 커뮤니티(전국의 초중고등학교는 약 1만 개로, 각 학교에서 1명씩 참여한다는 상징적인 의미)’는 학교 현장에 원격교육이 정착할 수 있도록 선도하고 지원하기 위해 17개 시도에서 학교별 대표 교사, 교육부, 시도교육청, 관계 기관에서 모인 공동체이다. 이 커뮤니티에서는 교사들의 자율적인 온라인 소통을 바탕으로 원격수업의 실행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예측 불가능한 문제점을 찾고 이를 해결하는 모범적인 집단지성 사례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 커뮤니티 회원 수(‘위두랑’ 커뮤니티를 통해 가입) : 8,946명, 89.5% 가입(2020.4.3.기준)

임명식이 끝난 후, 1만 커뮤니티는 온라인 개학과 관련한 학교별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교육부·교육청·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한국교육방송공사(EBS) 등과 직접 소통하면서 교원 중심의 원격교육 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 또한, 1만 커뮤니티 활동으로 얻은 성공 경험이 AI 미래교육의 추진동력인 ‘교육혁신가(이노베이터)’로 꾸준히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 원격교육 발전을 위한 추진과제 발굴(20.6.∼) → AI 교육 종합방안 마련(20. 하반기)

교육부는 처음으로 시도하는 원격수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하여, 원격수업 운영 기준 마련, 초등 저학년 EBS 채널 확대 등을 추진하였고, 앞으로도 교사들이 원격수업에 집중하고 내실 있게 운영할 수 있도록 스마트기기 대여 및 인터넷 지원, 행정업무 경감을 위한 ‘원격수업 집중의 달’ 운영, 원격수업 기자재 선(先)구매, 후(後)예산확보 등을 위한 근거 마련 등 실질적인 지원 여건을 만들어 갈 것임을 약속하였다.

유은혜 부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해 불가피한 결정으로 시작한 온라인 개학이지만, 원격수업의 안착은 우리 교육이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 반드시 넘어야 할 미래의 문턱이며, 이를 가장 먼저 넘는 일을 맡고 계신 선생님들을 항상 응원하겠다.”라고 말하고, 아울러, “‘1만 커뮤니티’가 현장 선생님들의 고민을 해결하는 실시간 소통 창구가 되어, 우리 모두에게 낯선 원격교육이 조기에 안착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주길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하였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