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서울시청·서울장학재단, 독립유공자 후손 장학금 신설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서울시에서 출연한 서울장학재단(이사장 유광상)이 대한민국을 위해 헌신한 독립유공자 후손을 예우하기 위해 <독립유공자 후손 장학금>을 신설하여 대학생 100명에게 연간 300만 원씩 총 3억 원의 장학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장학금 신청 대상은 독립유공자의 3대손~5대손(증손~현손)인 서울소재 대학 재학생 혹은 서울시민의 자녀인 전국 대학 재학생이다. 장학생으로 선발되면 연간 최대 300만원의 학업장려 장학금을 지원받는다.

<독립유공자 후손 장학금>은 서울장학재단 홈페이지(www.hissf.or.kr)에서 온라인 신청 후 관련 서류를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4월 27일(월) 10시부터 5월 15일(금) 17시까지다.

서울장학재단 유광상 이사장은 “이번에 신설된 <독립유공자 후손 장학금>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독립유공자 후손의 생활 안정뿐 아니라 자긍심을 고취시킬 수 있길 바란다”며 “대한민국을 위해 희생한 독립유공자의 숭고한 정신을 잊지 않고 지속적으로 예우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자세한 문의는 서울장학재단 홈페이지(www.hissf.or.kr) 또는 전화(02-725-2257)로 하면 된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