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서울시-성공회대, 50+세대 인생 2막 롤 모델 양성50+세대를 위한 교육·커뮤니티·일자리 프로그램 공동 개발 및 운영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서울시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16일(수) 성공회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50+세대를 위한 상담, 교육 및 일자리 지원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새로운 세대 특성과 요구를 가진 50+세대의 인생 2막과 사회활동을 지원하고, 서남권 시민사회 육성과 지역 공동체 발전에 기여하고자 추진되었다.

서울시50플러스 남부캠퍼스(좌) 남부캠퍼스 개관특강 ‘50+의 시간’(우) <사진=서울시청>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서울시 50플러스 남부캠퍼스는 성공회대학교와 50+세대를 위한 교육·일자리·커뮤니티 관련 프로그램을 공동 개발‧ 운영하고 다양한 롤모델을 양성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성공회대학교와 협력하여 50+세대가 지역 공동체에서 다양한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교육, 일자리, 커뮤니티 활동 관련프로그램을 공동 개발, 운영할 예정이다.

오는 7월에는 성공회대학교의 특화 영역인 사회적 경제 및 창업 관련 프로그램을 공동 기획하고 50+세대의 새로운 일자리 모색을 지원한다.

성공회대학교에서 운영하는 구로마을대학 육성 창업팀을 대상으로 창업 상담 및 커뮤니티 활동 지원, 공유사무실 연계 등을 추진해 50+ 세대의 사회 참여를 적극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이경희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으로 50+세대와 지역 공동체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좋은 계기를 마련되었다”며 “이 협약을 통해 서남권 50+세대가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