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온채널, 스마트스토어 교육생 대상의 ‘유통전문가 과정’ 개설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온채널은 지난 12일 소상공인 평생교육원에서 온채널 스마트스토어 교육생을 대상으로 한 ‘유통전문가 과정’이 진행됐다고 밝혔다.

약 6개월에서 12개월간 이루어지는 온채널의 유통전문가 과정은 온채널 셀러 교육을 이수한 교육생을 대상으로 한 100% 현장 실습으로, 일반 교육과 달리 온채널 이현만 대표가 직접 교육을 주도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유통전문가 과정에 참여한 교육생은 이론을 포함한 전 유통 과정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으며, 추후 온채널이 주관하는 ‘신제품 판로개척 상담회’에도 참여할 수 있어 호응을 모으고 있다. 여기에 본 과정을 이미 이수한 교육생들이 온라인 시장에 진출해 목표 매출을 달성하는 등 다방면으로 두각을 드러내고 있어 많은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이번 첫 수업을 온채널 이현만 대표는 “함께 나아가기 위해 비전을 제시하는 시간”이라며 “전문가마다 상품을 바라보는 시각이 다르기 때문에 이 자리에서 각자의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으면 한다”고 그 뜻을 밝혔다. 이어 “제조사는 셀러가 아닌 유통전문가를 찾기 때문에 자신의 브랜드를 ‘유통전문가’로 높여야 비로소 제조사와 상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현만 대표는 “온라인 유통에 몸 담은지 어언 12년이 되어가지만 지금의 온라인 유통을 이끌어가고 있는 건 신진 세력”이라며 “경험의 기간이 길지 않아도 유통의 원리를 깨우쳐 이를 잘 실천한다면 충분히 성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현만 대표는 교육생들에게 “소싱 단계에서 그치지 말고 다양한 상품을 경험하여 추후 공급사로서 내 상품을 제안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조언의 말까지 잊지 않았다.

스마트스토어 전문 교육기관인 온채널 소상공인 평생교육원은 매달 주제별로 다양한 스마트스토어 실전과정을 운영해 전문 셀러 양성에 힘쓰고 있다. B2B 유통 플랫폼 온채널을 활용한 무재고 위탁판매 창업과정부터 내일배움카드를 보유한 이들을 대상으로 한 국비지원교육까지 진행하고 있어 초보 판매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온채널 스마트스토어 교육에 대한 더욱 자세한 사항은 소상공인 평생교육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채널은 제조업체와 유통업체 간 B2B 유통 플랫폼이다.

한편 ‘스마트스토어’란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무료 플랫폼으로 온라인 판매 채널을 말한다. 네이버 플랫폼이지만 '자체몰(독립몰)' 형식을 추구하고 있고 솔루션도 계속 업데이트 되고 있다. '샵 N'에서 '스토어팜'으로 그리고 '스마트스토어'로 이름이 변경됐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