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무더위에 '집콕족' 증가…화농성 좁쌀 여드름 지성피부는 자극 최소화한 순한 수분크림!

[한국강사신문 장한별 기자] 전국 최고 기온이 25도를 넘으며 일찌감치 더위가 찾아오면서 여름철 피부 트러블이 속출하고 있다. 자외선이 지표면에 도달하는 수치가 높아져 피부는 더 많은 자외선에 노출될 수밖에 없는데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 더위에 가정에서 시간을 보내는 '집콕족'이 늘어나면서 피부 케어에 대한 관심은 더욱 높아진 상황. 

기온이 1도 오를 때마다 피지 분비는 평균 10%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더욱 세심한 피부관리가 필요한 때 스마트한 피부관리법이 최근 눈길을 끄는 이유다. 특히 땀을 많이 흘리는 여름에는 메이크업을 하더라도 화장품과 피지가 쉽게 엉겨붙는 경우가 많아 피부가 답답함을 호소함은 물론 피부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다. 

청소년 성인을 불문하고 여드름피부와 지성피부관리를 위해서는 찬물 대신 미온수로 세안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다. 무더운 날씨에 자칫 차가운 물로 세안을 하는 경우가 많지만 찬물은 강력한 모공수축 효과를 가지고 있어 노폐물을 말끔하게 제거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이 경우에는 미온수로 모공을 열어 피부스케일링을 한다는 생각으로 부드럽게 클렌징을 한 뒤 모공을 다시 닫히게 하는 찬물 세안이 피지제거에 바람직하다.

홍조여드름이나 좁쌀트러블이 잦은 민감성 피부로 고민하고 있다면 주 1회 정도의 각질제거를 해주는 것이 좋은 관리법이다. 각질층은 피부를 보호하는 역할을 수행하면서도 제때 제거해주지 않으면 피지가 많아지는 여름철 노폐물과 엉겨붙어 뾰루지나 여드름 같은 피부 트러블을 야기할 수 있기 때문이다. 

지성 복합성 피부관리의 첫걸음은 각질 제거와 클렌징에서부터 시작한다. 이마, 턱, 목에 올라오는 여드름은 부위별원인이 다양한데 여드름 없애기 위해 오랜 시간과 노력이 필요한만큼 초기관리에 신경써야 한다. 단기간 자외선의 영향을 받아 피부 열감을 진정시켜줄 수 있는 제품으로는 물 타입의 수딩크림을 활용하는 것도 방법. 얇은 화장솜에 제품을 충분히 적셔 피부에 올려놓는 것만으로도 트러블 피부진정 효과를 주고 당김 현상 없이 가볍게 흡수되기 때문에 땀을 많이 흘리는 계절 필수 아이템으로 꼽힌다.

민감성 트러블 전용 보습크림이나 화농성여드름화장품, 젤크림 등 추천 순위에 오른 제품을 약국 외에도 드럭스토어 등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지만 성분이 자극적이지 않은지 꼼꼼히 따져볼 필요가 있다. 제품에 포함된 성분이 너무 자극적이라면 오히려 여드름 붉은 자국이나 색소침착이 도드라져 보일 수도 있기 때문이다. 

민감성 트러블 전용 화장품 브랜드 티에스의 'TS 수딩 크림'은 예민한 피부를 진정해 피부 트러블 크림으로 알려졌으며 속건성이 나타나기 쉬운 지성 피부에 좋은 스킨토너다. 트러블로 붉어지거나 여드름 피부 착색이 일어난 피부 트러블을 케어하고 피부장벽강화에 도움을 줘 집에서 피부관리하는 남성, 여성들이 인생템으로 꼽는 수분크림이다. 

물에 적신 화장솜에 TS 수딩크림을 발라 얼굴에 사용하면 민감해진 피부를 진정하는 쿨링 효과를 내 진정팩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메이크업 제품과 섞어서 사용하면 뷰티프로그램에서 소개하는 수분 촉촉 메이크업으로 활용할 수 있다.

장한별 기자  cstarc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