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마포중앙도서관, 촘촘한 방역 마치고 4차 산업 콘텐츠 등 다양한 여름학기 개강 준비
마포중앙도서관, 각 자리마다 가림판이 부착된 강의실 내부 모습 <사진출처=마포구청>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서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마포중앙도서관 청소년교육센터의 여름학기 개강을 앞두고 이를 이용하게 될 주민들의 안전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우선 마포구는 최근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코로나19 수도권 집단감염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전문방역업체를 통한 도서관 전 강의실 및 복도 소독을 실시하며 방역을 강화했다.

뿐만 아니라 생활 방역 실천을 위해 강의실 별 정원을 줄이고, 강의실 내 2m 간격을 유지해 책상을 재배치했다. 또한 강의실 별 소독제를 비치하는 것은 물론 좌석마다 가림판을 부착하고 개별 이동식 가림판도 구비해 이용자들의 안전을 철저히 보호할 계획이다. 도서관 내 벤치에는 거리유지 스티커를 부착해 도서관 방문자들이 생활 속 거리두기의 중요성을 한 번 더 떠올릴 수 있도록 했다.

마포중앙도서관 청소년교육센터의 여름학기는 오는 16일 개강 예정으로 구는 그동안 계속되는 개강 연기로 지쳐있는 청소년과 구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방역을 촘촘히 하는 것은 물론, 생활 방역 준수 사항 등을 센터 곳곳에 부착해 개강 후 이용자들의 안전을 철저히 보호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여름학기에 마포중앙도서관 청소년교육센터에서는 음악, 액팅, 감성, 인문, 스팀(STEAM), 4차 산업 콘텐츠의 6개 분야, 120여 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현재 프로그램 추가 접수 중으로 오는 13일 오후 5시까지 선착순 마감되며, 접수는 온라인으로만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도서관 누리집(https://mplib.mapo.go.kr/myedu)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 사항이 있거나 마포중앙도서관 특기적성프로그램이 처음인 경우에는 마포중앙도서관 청소년교육센터팀(02-3153-5870~2)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마포구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감염병이 빠르게 번지자 지난 5월 30일 마포구청사와 보건소 및 구의회에 대한 긴급 방역작업을 진행하며 구청, 보건소 등을 방문하는 주민들의 안전 보호에 적극 나섰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중앙도서관의 특기적성프로그램이 시작되기를 오랫동안 기다려온 주민들이 안심하고 수강할 수 있도록 도서관의 안전한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