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EBS 한국기행] 계곡에서 더위사냥 “팔공산 치산계곡에서 여름 소풍을! 김천 증산계곡 장전폭포는 천연수영장”
<사진출처=EBS 한국기행>

[한국강사신문 정헌희 기자] 오늘 2일(목) 21시 30분 EBS <한국기행>에서는 즐거워라, 여름놀이 제4부 ‘계곡에서 더위사냥’가 방송된다.

무더운 여름의 길목에 들어섰다. 지친 일상에 쉼표를 꿈꾸며, 누구보다 이 여름을 기다려온 사람들이 있다. 산과 바다, 섬과 계곡, 저마다의 장소에서 자신들만의 방법으로 여름을 즐긴다. 여름나기의 고수들이 만들어내는 남다른 풍경 속으로 떠나보자.

△ 제4부 계곡에서 더위사냥: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계곡으로 여름을 즐기러 떠난다. 경북 영천에서 3대째 복숭아 농장을 가꾸고 있는 김은희 씨 가족의 여름 놀이터는 팔공산 치산계곡이다.

탐스럽게 여문 ‘신비 복숭아’를 따다 더위에 지친 가족들은 푸짐한 도시락을 싸들고 계곡으로 향한다. 치산계곡에서 튜브 타고 한바탕 물놀이를 하면 도심의 워터파크도 부럽지 않다고 한다. 3대 가족과 나란히 손잡고 계곡으로 여름 소풍을 떠나자.

<사진출처=EBS 한국기행>

경북 김천에서 36년 째 양봉을 하고 있는 김정선, 이선화 부부는 꿀 채취 작업이 한창이다. 주변으로 벌들이 날아다녀도 반팔 반바지 차림인 정선 씨. 더위를 많이 타다보니, 틈만 나면 수영장을 찾는다. 증산계곡이 품고 있는 장전폭포가 바로 그의 천연수영장이다.

폭포 위의 암각바둑판에서 오목 대결을 하고, 폭포수 안마도 받고, 직접 채취한 벌꿀로 수박화채를 만들어 먹으면 신선도 부럽지 않다는데! 부부와 함께 계곡으로 더위를 사냥하러 나선다.

한편 내일 3일(금)에는 즐거워라, 여름놀이 제5부 ‘자연이 좋아 여기에’가 방송된다.

EBS 한국기행은 대한민국의 숨은 비경을 찾아 떠나는 공간 여행이자 역사와 풍습, 건축, 향기를 느끼고 전달하는 아름다운 시간 여행이다. 우리들이 모르고 있는 또 다른 우리들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살아있는 현장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으로 평일(월요일~금요일) 21시 30분 EBS1에서 방송된다.

정헌희 기자  gaeahh17@gmail.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