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내 마음을 움직인 책 속 한 문장’ 서울도서관, <당신의 서재> 展‘2018 서울 북 페스티벌’ 연계 볼거리 풍성, 김은경·박총 작가 강연 참여자 모집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서울시(시장 박원순)는 서울도서관(관장 이정수)이 9월 8일(토)부터 30일(일)까지 ‘당신의 서재: 읽고, 듣고, 말하고, 쓰다’ 전시와 전시 연계프로그램 ‘김은경 작가&박총 작가와의 만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독서의 달 9월을 기념하는 전시이자, 오는 8일(토)~9일(일) 열리는 ‘2018 서울 북 페스티벌’과도 연계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지난 8월 1일(수)~27일(월), 서울도서관은 시민과 함께 하는 뜻깊은 전시를 진행하고자 ‘내 마음을 움직인 책 속 한 문장’을 추천받았다. ‘당신의 서재: 읽고, 듣고, 말하고, 쓰다’ 전시는 약 한 달간 온·오프라인으로 시민에게 추천받은 문장과 그 문장이 수록된 도서를 전시한다.

기획전시실 내에서 부제인 “읽고, 듣고, 말하고, 쓰다”에 맞는 공간을 구성해 ‘책’을 통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읽기”는 시민들이 추천한 문장과 도서 및 유사 도서를 읽는 공간이며, “쓰기”는 필사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이 제공된다. “듣기”는 오디오북을 통해 책을 듣는 것으로, 이 각각의 공간들을 통해 서울도서관의 소장 자료를 시민들에게 소개하고 활용도를 증진하고자 한다.

“말하기”는 전시 기간 내에 2개의 전시 연계 강연을 통해 경험할 수 있다. 이번 연계 강연은 부제에 해당되면서, 이용자들의 관심이 높은 ‘읽기’와 ‘쓰기’를 주제로 기획했으며, ‘읽기’ 주제로는 ‘읽기의 말들(유유출판사 2017)’의 박총 작가가 강연을 진행하며, ‘쓰기’ 주제로는 ‘에세이를 써보고 싶으세요?(호우출판사 2018)’의 김은경 작가와의 만남이 예정되어 있다.

김은경 작가의 강연은 9월 14일(금), 박총 작가의 강연은 9월 21일(금)로 예정되어 있으며, 두 강연 모두 19시부터 약 1시간 30분 동안 서울도서관 4층 사서교육장에서 진행된다.

이번 연계 강연은 오는 9월 8일(토)부터 ‘서울도서관 홈페이지→신청·참여→강좌신청’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각 강연 당 선착순 50명을 대상으로 참여자를 모집한다.

‘당신의 서재: 읽고, 듣고, 말하고, 쓰다’ 전시는 9월 8일부터 9월 30일(매주 월요일 및 법정 공휴일 휴관) 서울도서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평일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주말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누구나 자유롭게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전시 및 강연 프로그램에 대한 문의는 서울도서관(02-2133-0243, 0246)으로 연락하면 된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