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타악 퍼포먼스 ‘잼스틱의 유쾌한 콘서트’ 클래식부터 팝송까지!! 흥겨운 리듬에 빠지다!
타악 퍼포먼스 ‘잼스틱의 유쾌한 콘서트’ <자료=국립전주박물관>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천진기)은 10월 야간개장 문화행사로 타악 퍼포먼스 ‘잼스틱의 유쾌한 콘서트’를 10월 20일(토요일) 오후 6시 국립전주박물관 강당에서 공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드럼, 신디사이저, 마림바 등 다양한 타악기를 전면으로 내세워 음악적 향연을 펼쳐낸다.

클래식, 팝송, 국악 등 다채로운 장르의 음악을 전문 타악기 연주자들이 직접 선보이는 이번 공연은 개그적 요소와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무대로 준비했다.

호루라기 소리로 시작하는 ‘북의 울림’과 눈을 가리고 하는 마림바 연주, 두 명의 실로폰 연주자들이 펼치는 빠른 연주 대결, 버려진 파이프와 페인트통 등의 재활용품을 이용한 타악기 연주 등 다채로운 퍼포먼스가 기획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세 가지 깃발을 가지고 각기 다른 박수 리듬을 유도해 연주하는 부분은 관람객들과 연주자들이 함께 호흡하면서 만드는 무대인 만큼 음악적 향유는 물론 참여의 즐거움까지 누릴 수 있다.

국립전주박물관은 올해 마지막 야간개장 문화공연으로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타악 퍼포먼스를 마련하여,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제공한다. 이번 공연이 능동적인 공연문화를 즐길 수 있는 창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공연은 10월 12일(금요일) 오전 10시부터 10월 17일(수요일) 오후 6시까지 국립전주박물관 누리집(jeonju.museum.go.kr)에서 선착순으로 예약을 할 수 있으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이 밖에도 10월 13일(토요일) 영화 ‘씽’과 10월 27일(토요일) 영화 ‘귀를 기울이면’을 오후 6시 문화사랑방에서 상영한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