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2019 프리미어 12 한국 일정·중계] 대한민국 양현종, 미국 강타선 제압 나선다!
<사진=KBO>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KBO는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프리미어12 대표팀이 양현종(KIA)을 내세워 기선 제압에 나선다고 밝혔다. 중계채널을 SBS, wavve(웨이브)다.

한국은 오늘 11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리는 미국과의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첫 대결에 양현종을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정규 시즌 16승 8패(평균 자책점 2.29)를 거둔 양현종은 6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호주와의 C조 예선 1차전에 선발 등판, 6이닝 1피안타 10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를 과시했다.

데이비드 닐슨 호주 대표팀 감독은 "열심히 준비했는데 아쉽게도 준비한 것만큼 결과가 나오지 않아 아쉽다. 한국 선발 양현종은 기술적인 부분이 다 좋았다. 패스트볼, 체인지업, 커브 모두 좋았다"고 호평했다.

미국은 피츠버그 파이리츠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소속 코디 폰스를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올 시즌 4경기에 등판해 1승 3패에 그쳤다. 평균 자책점은 5.30.

폰스는 네덜란드와의 예선 첫 대결에서 5이닝 2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으로 잘 던졌다.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