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울산시 청년센터, ‘2020년 청년센터 사업 계획’ 추진…청년경험 지원사업 공모
<사진=울산시청년센터 홈페이지>>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울산시는 위탁기관인 울산시청년센터가 ‘2020년 청년센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울산시청년센터’는 (사)공동체창의지원네트워크(대표자 이철호)에 위탁되어(기간 2019년 7월 ~ 2020년 12월) 남구 대학로 64번길 7-19에 사무실(상담실 등 총 242㎡)을 두고 있다.

2020년 청년센터 사업은 6개 분야 10개 사업으로 짜였다. 분야별 사업을 보면, △성장 분야 청년학교, 청년은 ○○, △활동분야 청년활동 지원사업(활동 지원, 공동체 지원, 리빙랩), 청년 임팩트사업 △정책 분야 청년정책연구, 해커론 및 라운드 테이블, △네트워크 분야 안녕청년, 플랫폼 구축, △홍보 분야 누리집 구축(유튜브 포함), △공간 발굴 분야 맵브릿지 등이다

이 중 청년은 ○○, 청년활동 지원사업(세부 3개), 청년 임팩트사업, 청년정책연구 등은 공모사업으로 추진된다.

공모 기간은 2월 14일부터 4월 13일까지이다.

해당 사업의 지원 자격은 지역 청년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청년, 청년단체 등이다.

’청년은 ○○‘은 청년들의 관심사를 반영하여 실용성과 재미를 갖춘 다양한 학과 커리큘럼을 만들고 운영하는 사업이다. 학과 개설자는 해당 학과를 운영하며 함께하는 학생(참여자)을 모집하여 본인의 역량을 강화하고 활동을 공유하는 사업이다.

’청년활동 지원사업’은 최소 1인부터 3인 이상의 청년 커뮤니티의 활동과 경험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년들이 하고는 싶으나 상황이나 여건의 제약으로 인해 시도조차 하기 어려웠던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소소한 청년 개인의 경험에서부터 직업과 다른 삶의 방향을 찾아보고자 하는 활동을 통해 청년 스스로 맞는 길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으로 팀당 최소 100만 원에서 최대 400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한다.

‘청년 리빙랩’과 ‘청년 임팩트사업’은 청년 관련 사회적 문제들을 발굴하고 나아가 이를 해결할 수 있도록 실험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통해 청년이 사회혁신 영역에서 새로운 일자리로 나아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하며 팀당 최대 1,000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한다.

‘청년정책연구사업’은 청년정책 기본계획 수립과 더불어 민간 영역에서 청년정책을 연구·제안하여 청년정책 수립을 위한 상향식 연구 자료로 활용될 수 있는 사업으로 팀당 최대 200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청년 기(氣) 살리기는 울산의 내일을 책임지고 나갈 젊은이를 위한 시책으로 울산시 역점 추진 사업이다. 청년들이 시대 변화에 맞추어 다양한 가능성을 실험해 보는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지원하여 실질적인 청년정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울산시청년센터의 누리집(www.youthoo.kr) 또는 울산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시 청년센터는 2019년 활동·커뮤니티 지원사업에 40팀이 지원, 최종 21팀이 선정되어 청년 문화 형성을 위한 새로운 지역축제 발굴, 청년 심리와 마음 건강을 위한 활동, 환경보호 및 개선을 위한 캠페인, 관광산업 아이디어 발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활동을 통해 성과를 얻고 있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