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국립중앙도서관·한국문화예술위원회 간 업무협약(MOU)식 개최
(왼쪽부터) 박종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위원장과 서혜란 국립중앙도서관장 <사진=국립중앙도서관>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국립중앙도서관(관장 서혜란)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와 14일(금) 도서관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문화예술기관 간 상호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예술자료의 효율적 보존 및 대국민 정보 접근성 제고를 위해 추진되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식에서 예술자료의 수집‧보존을 위한 소장자료의 기증‧기탁, 예술자료의 보존‧활용을 위한 디지털화 및 공동 활용 협력, 예술자료의 정리 및 서비스 표준화를 위한 기술정보 교류, 예술자료의 공유 및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홍보 등의 연계사업 협력에 대해 협약하였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지난해 8월부터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예술기록원의 전시도록과 공연프로그램 자료에 대한 디지털화 지원 및 공유를 위해 위원회와 지속적으로 협의해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 이후 아르코예술기록원의 전시도록 43,000건과 프로그램 자료 12,000여 건을 디지털로 변환할 예정이며, 이들 자료는 양 기관이 공동 보존하고 국민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국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영구보존의 가치가 있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예술 특화자료들이 디지털화되어 체계적으로 보존되고, 양 기관이 보유한 지식자원과 축적된 운영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궁극적으로는 국민들의 지식정보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