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과 사람
부천시립 원미도서관, 이용객 중심 편의시설 증진 '지역커뮤니티 공간으로 새 단장'
부천시 원미도서관이 새 단장을 마치고 재개관했다. <사진출처=부천시청>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부천시는 원미도서관이 시설 노후화와 자료 공간 부족을 개선하기 위한 리모델링을 마치고 새 단장한 모습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1994년 개관해 올해로 26년 된 원미도서관은 지난해 8월부터 노후 시설을 개선하고 1, 2층 통합자료실을 조성하는 등 공간을 특화하여 이용객 중심의 편의 시설을 증진을 위해 리모델링을 추진했다.

이번 리모델링은 노후 시설을 개선하기 위해 구조를 보강하고 전기·통신·소방설비 등을 교체하였다. 장애인, 노약자, 임산부 등이 도서관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엘리베이터와 수유실 등 편의시설도 확충하였다. 또한 다양한 열람 좌석을 배치하는 등 1, 2층 자료실은 개방형 통합자료실로 조성했다.

현재 원미도서관은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따른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위해 단계적으로 개방하여 방문 대출 반납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6월에 학교 운영이 정상화하면 도서관 자료실도 정상 운영할 계획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원미도서관이 지역주민에게 보다 편안하고 쾌적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한 만큼 지역 커뮤니티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긴 시간 기다려주신 지역주민에게 감사드리며, 어려운 시기에 도서관과 책을 통해 위로와 희망을 얻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립 원미도서관은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에 위치한 도서관으로, 1994년 7월 1일 개관하였다. 건축총면적 4,386㎡의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이며 총 968석의 열람석을 갖추고 있다. 1층은 종합자료실(32석)·아동열람실(84석)·책 읽어주는 방·기술과학자료실(12석), 2층은 정기간행물실(54석)·청소년학습자료실(50석)·어학실(24석)·전자정보실(42석)로 이루어져 있다. 3층에는 제1열람실(여학생, 126석)·제2열람실(일반, 203석)·제3열람실(일반, 111석)·제4열람실(남학생, 185석)이, 지하층에는 시청각실(45석)이 있다.

문화강좌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어린이독서회’, ‘스피치&리더십’과 유치원생과 초등학생 1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어린이동화구연’, 성인 대상의 ‘자녀독서법 및 독서지도’ 강좌 등이 있다. 자료실 이용시간은 평일 09:00~18:00, 토·일요일 09:00~17:00, 열람실 이용시간은 평일과 주말 모두 07:00~22:00이다. 휴관일은 매주 월요일과 법정공휴일(일요일 제외)이다.

※ 참고자료 : 부천시립 원미도서관(두산백과)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