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사뉴스
부산문화재단, 초고령사회의 치매 대응을 위한 실버문화 포럼 개최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부산문화재단(대표 강동수)은 7월 10일(금) 오후 2시, 호메르스 호텔 호메르스홀에서 ‘부산, 건강한 나이 듦을 말하다’라는 주제의 실버문화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2022년 초고령사회 진입을 목전에 둔 부산의 주요 사회 문제로 대두되는 ‘치매’를 주제로 한다. 부산은 특·광역시 고령인구 비율 1위로 2040년 12.87%로 전국에서 가장 큰 폭으로 치매노인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를 대비하여 문화예술이 치매 사회에서 할 수 있는 역할을 모색하고 부산형 대응 방안을 논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포럼에서는 치매와 문화예술 분야에서 그동안 진행된 현황을 공유하고 다양한 대응 방안을 논의한다. ▲ 부산시 광역치매센터장인 천상명 센터장이 부산의 치매 현황과 치매안심센터의 역할을 소개하고, ▲ 부산복지개발원 이재정 연구원이 부산의 치매정책과 대응방안을, ▲ 김영연 잉스문화예술교육연구소 고문이 치매사회 속 문화예술의 대응방안을, ▲ 박윤조 영국문화원 아트디렉터와 영국의 활동단체 Small Things가 영국의 치매와 문화예술활동 사례 발표를, ▲ 홍해지 국립현대미술관 학예연구원이 국립현대미술관의 치매와 문화예술활동 사례를 발표한다. 개별 발표 이후 플로어 토론이 진행된다.

부산문화재단 생활문화본부 이미연 본부장은 “부산이 초고령사회를 앞두고 문화예술을 통해 치매에 대한 선제적 대응 방안을 논의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라며 “초고령사회에서 발생하는 여러 사회 문제를 문화예술로 해결할 수 있는 장기적인 환경이 마련될 수 있도록 관계자와 시민의 많은 관심과 참석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포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재)부산문화재단 홈페이지(www.bscf.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화문의 051-745-7265)

한편 부산문화재단은 부산광역시가 지역 문화 예술의 발전과 시민들의 문화 예술을 통한 삶의 질을 제고하기 위하여 설립한 문화 재단이다.

부산문화재단은 문예 창작, 학예 진흥의 지원을 통하여 지역 문화 예술을 활성화하고, 지역 문화의 정체성 확립을 위하여 문화 창작 기반을 조성하며, 시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할 뿐만 아니라 부산을 창의와 품격을 갖춘 세계적인 문화 도시로 만드는데 기여하기 위하여 설립하였다.

2008년 11월 「부산문화재단 설립 및 운영 지원 조례」를 공포하고, 2009년 1월 14일 법인 설립 허가를 받아 1월 21일 법인 등기를 하였다. 2009년 1월 제1대 강남주 대표 이사가 취임하였고, 3월 5일 창립 기념식을 가졌다.

2010년 조선 통신사 문화 사업회를 통합하고, 5월 문화관광부로부터 광역 문화 예술 교육 지원 센터로 지정받아 부산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를 개소하였다. 2011년 2월 제2대 남송우 대표 이사가 취임하였다. 그 해 부산문화재단 2020 비전 수립 및 CI를 변경하였고, 문화 예술 지원 시스템도 대폭 개편하였으며, 조선 통신사 역사관의 위탁 운영을 맡았다.

문화 창작 활동 지원을 통한 기초 예술 진흥을 위하여 지역 문화 예술 육성 지원 사업, 지역 문화 예술 기획 지원 사업, 메세나 활성화 지원 사업, 문예 촉매 활동 지원 사업, 학예 이론 도서 발간 지원 사업, 문화 예술 분야 연구 창작 활동 지원 사업, 부산광역시 문화상 시상식 행사 지원, 문화 포럼 사업 개최 지원, 지역 출판문화 및 작은 도서관 지원 사업 등을 실시하고 있다.

문화 예술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하여 찾아가는 문화 활동 지원 사업, 토요 상설 전통 민속놀이 마당, 우리 가락 우리 마당 야외 상설 공연 운영, 달리는 부산 문화 사업, 도시 철도 북 카페 설치 및 운영, 문화 바우처 사업 지원, 부산 사랑 티켓 운영 지원 사업, 부산 문화 예술 종합 잡지 발간 사업, 생태·환경 시범 축제 NO CO2 페스티벌, 부산 문화 정보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을 하고 있다.

문화 예술 창작 기반 구축을 위하여 공연장 상주 단체 육성 지원 사업, 레지던스 운영 활성화 지원 사업, 문화 예술인 승선 레지던스 사업, 예술인 창작 공간 조성 지원 사업, 부산 문화 스토리텔링 개발 사업, 부산 문화 포럼 운영 사업, 전자 아카이브 구축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문화 예술 교육 활성화를 위하여 부산 문화 예술 교육 지원 센터 운영, 초등학생 방과 후 문화 예술 교실 운영, 사회 문화 예술 교육 지원 사업, 소외 아동·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 지원 사업, 국악 분야 예술 강사 파견 사업, 학교 예술 강사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 참고자료 : 부산문화재단(한국향토문화전자대전)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